본문 바로가기

엠블에서 이글루 주는거 박차고 티스토리로 이동한지 이제 갓 한달.

엠블에서 이글루 주는거 박차고 티스토리로 이동한지 이제 갓 한달이 되었습니다.
워낙에 엠블 쓰시던... 저로 하여금 포스팅한 글을 읽게 하야 카타르시스 아닌 카타르시스를 느끼게 하신
블친분들이 많이 이동하시다 보니, 저도 어찌하야 티스토리로 이동하게 되었습니다.

물론 이글루에서의 장점인 모든 댓글의 완벽한 백업은 불가능해 졌고,
모든 링크도 깨져 버렸고... 여러가지의 손실이 있었습니다만,
SK에서 엠파스를 합병하면서 한 행동들이,
이글루즈에서 똑같이 일어나지 않으리라는 법이 없기에,
그나마 의리를 지키지 않을까... 라고 생각되는 다음에서 운영하는 티스토리를 사용하기로 결정했습니다.
만약 티스토리마저 같은 현상이 일어난다면 전 앞으로 구글에서 운영하는 블로거스에 영어로만 포스팅할껍니다
(포스팅 한달에 한번 하기도 힘들지 않을까 싶긴 합니다만.. ㅋㅋㅋ).

여튼 앞으로... 여기에 정 붙여야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