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Maker LAB/weekend project

현장과 인터넷의 차이

얼마전에 국산 쪽가위를 몇개 구입했는데 개당 600원이라 부담은 없었는데, 구입해서 사용을 해보니, 가위가 미끌리면서 간혹 실이 안잘린다.

자주가는 Gmarket의 상점을 찾아보니 수입산이 보인다. 가격은 각각 5500원... 미령쪽가위와 메리 쪽가위라는데... 둘다 사면 11,000원 게다가 배송료 하면 13,500원.. 쪽가위 2개 치고는 작지 않은 비용이다...

하지만 사용하다 잘 안짤리는게 너무 짜증나서, 여기서 주문을 할까 고민을 하다가, 주소를 잘 보니 세운상가 근처에 있다.

그래서 출근했을때 가서 구입해 와야겠다는 생각을 하고 방문.

헛... 미령쪽가위는 3,500원, 메리쪽가위는 4,000원을 받는다.

직접 가는것과 온라인으로 구입하는것이 무려 6,000원 차이가 난다.   

사실 이것뿐만 아니라.. 

2017/07/15 - [잡담과 일상] - kester 무연납 245와 275 차이 에서 언급했던 케스터 무연납 275를 세운상가 바로 옆에 자주 가는 가게에 가서 구입했더니 30,000원이다. 왜 지금까지 가격비교 사이트를 검색했던 것인지 짜증나려고 한다....



'Maker LAB > weekend project' 카테고리의 다른 글

마스크 작업  (0) 2017.08.18
현장과 인터넷의 차이  (2) 2017.07.25
헤드폰 가죽 작업  (0) 2017.07.24
약통 가죽 작업  (0) 2017.07.20
  • Favicon of https://mansurfox.tistory.com BlogIcon 만술[ME] 2017.07.25 10:22 신고

    전자제품 등과 다르게 재료나 공구가 인터넷이 더 비싼 이유는, 아마 업으로 하는 사람들은 현장구매를 하기에 그렇지 않나 생각됩니다. 인터넷으로 구입하는 사람들은 오히려 초짜나 취미로 하는 사람들이고 단골이 아닌 뜨내기라는 것 아닐까요?

  • Favicon of https://speedit.tistory.com BlogIcon 자랑쟁이 2017.07.25 16:23 신고

    그럴 수도 있을것 같습니다. 그럼에도 꽤 큰 가격차이라 놀랍습니다. ^^